DBiO
News
News

천적백신 G810, 중국에서 가장 우수한 것으로 최종평가[하편]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◆관리자◆ 작성일19-01-21 16:57 조회277회 댓글0건

본문

대덕바이오 소나무재선충병 천적백신 G810, 

중국에서 가장 우수한 것으로 최종평가

입력 : 2019.01.21 16:01:01

 

 

중국 정부 요청으로 이미 MOU 체결하여 현지 생산설비 최종 협의 중 

 

이번 최종검증작업은 지난 해 12월 중국 광동성 내 임업시험구역에서 중국의 지역행정당국 관계자와 공식평가기관 그리고 중국 국가임업국의 방제담당 책임자 등 현지 주요 임업관계자들과 많은 기자단들이 모두 참관하는 가운데 이루어진 것으로 알려졌다

함께 검증단의 참관인으로 참석한 성창근 대표는 이번 최종검증기간 중에 중국의 국가임업국 병해충방제본부의 최고책임자로부터 요녕성지역 소나무류림에 방제하자는 의사를 구두로 전달받았다고 전하고 그 제안이 최근인 올해 1월에 MOU를 통해 전달해 왔고 쌍방이 함께 방제MOU(협약서)를 체결하게 된 것이다라고 설명했다

- 중국국가임업국 중재로 천적백신G810 100톤 현지 기술생산지도 MOU 체결

 

 [사진2 : 천적백신 G810 생산 장비가 들어설 중국 심양의 공장건물 내부공간 모습]


이 방제 MOU에 의하면 요녕성 심양지역 500헥타르의 소나무류 5백만 그루에 3월부터 9월까지 방제작업을 시행하며 이를 위해 100톤의 천적백신 G810을 중국 현지에서 생산할 수 있도록 대덕바이오가 기술지원과 생산지도를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

성창근 대표는 “100톤의 물량은 한국 소비자가격으로는 약 500억에 해당하는 매출금액이다. 대덕바이오는 현지 생산을 지도하고 기술을 지원하는 입장에서 기여도에 걸 맞는 매출과 수익을 보장받을 수 있을 것이다라고 강조했다

성 대표는 또 현재 중국 현지에서는 공장이 들어설 장소와 건물 그리고 설비와 장비를 검토하고 있으며, 대덕바이오는 기술지원과 생산지도를 위한 사업계획을 수립하고 있다고 전하면서 조만간에 구체적인 사업계획에 의한 계약서로 체결될 것이다라고 설명했다

- 모두 대한민국의 소나무를 지키자라는 끈끈한 국가애 절실

성 대표는 마지막으로 우리의 원천기술인 천적백신 G810이 우리 대한민국의 소나무를 살리고 보존하데 기여하지 못하고 타국인 중국 땅에서 먼저 인정하고 또 적극적으로 모든 설비와 장비 그리고 인력의 동원하면서 자국의 소나무를 살리려 애쓰는 것을 보면서 조국인 한국의 행정당국에 대한 안타까움을 느낀다고 토로했다.    [매경닷컴 하편[매일경제 &mk.co.kr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]